X

CAYL 2016 HIKE, RUN

Wear 2016.10.10 03:00
Kang Sunhee

BETTER WEEKEND의 운영자.


국내 로컬 브랜드인 CAYL은 2016년 가을 하이커를 위한 몇 가지 아이템을 출시했습니다. 자켓, 모자 , 사코슈 등의 하이킹 웨어를 소개합니다. 윈드 재킷과 모자들의 원단은 모두 Pertex 사의 Microlight를 사용하였습니다. 퍼텍스의 마이크로라이트는 립스탑 나일론 원단으로 매우 가볍고 부드러운 것이 특징입니다. DWR 발수 처리가 되어있어, 어느 정도 습기에 대응하지만 레인 재킷 역할은 할 수 없습니다. 하지만 젖은 상태에서 건조시간은 빠릅니다.



CAYL Wind Jacket - 180cm / L 사이즈 착용


그레이와 네이비 두 가지 컬러로 출시된 Wind Jacket은 비교적 큰 후드와 4개의 포켓을 가진 가벼운 바람막이 재킷입니다. 후드 중심을 가로지르는 3M 리플렉티브 웨빙이 있어 아웃도어 활동뿐 아니라 야간 라이딩에도 착용 가능합니다. 수납 파우치가 함께 제공됩니다. 재킷의 무게는 186g으로 초경량급입니다. 운행 중 꺼내기 쉬운 위치에 휴대하고 휴식 등 필요할 때 꺼내 입기 좋습니다. 마이크로라이트의 방풍 능력은 우수하기 때문에 체온 유지에도 효과적입니다. 사이즈는 다소 작게 나온 편입니다.



CAYL Trail Hat & Happy Trail Baselayer


모자는 마이크로라이트 원단을 베이스로 하는 Hat과 Cap 두 가지를 선보이고 있는데, Trail Hat은 사이드에 포켓은 없지만 이전 Pocket Hat의 기능성 버전으로 생각됩니다. 트레일 햇의 특징은 모자의 상단 덮개 부분을 매시 원단을 적용하여 열기 배출이 원활하도록 하였습니다.

CAYL Baselayer Long sleeve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아니지만 케일의 베이스레이어는 속건 소재로 촉감이 부드러워 첫째 날 운행 종료 후 갈아입고 다음날 운행 시에 입는 방식으로 운용하고 있습니다. 프린팅이 되어있어 기존의 아웃도어 베이스레이어 비해 티처럼 착용 가능한 장점이 있습니다.



Pocket hat과 마찬가지로 모자 챙에 와이어가 적용되어 있어 원하는 형태로 변형이 가능합니다. 모자의 깊이는 다소 깊은 편으로 저의 머리가 크지만 Pocket hat 정도의 깊이가 더 좋다는 생각으로 살짝 아쉬운 부분입니다. 가벼운 무게와 와이어 덕분에 수납은 역시 편리합니다. 모자 내부 접촉부 밴드는 쿨맥스를 적용하여 빠른 건조를 위해 신경을 쓴 것 같습니다.



CAYL Trail Cap


Trail Cap 역시 머리 부분을 매시 원단을 적용하여 열기 배출이 원활하도록 하였습니다. 모자 후면에 리플렉티브 웨빙을 적용하여, 야간 활동 시에 도움을 줍니다. 하이킹, 트레일 러닝, 로드 러닝 등 다양한 야외활동에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는 Trail Cap입니다.



CAYL Seorak 2 Deep blue


마지막으로 가장 최근에 출시한 사코슈 제품인 설악 2(Seorak 2)입니다. 초기 Cuben 원단을 사용한 버전과 다음으로 X-PAC 원단을 사용한 버전으로 두 가지가 있었지만 원단의 차이만 있었기 때문에 사실상 두 번째 모델로 볼 수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X-PAC 원단을 사용하여 네 가지 컬러로 출시하였습니다. 지퍼를 더블 슬라이더로 적용하여 어느 쪽으로도 편리하게 개방이 가능하도록 변경하였습니다. 목과 어깨가 접촉되는 스트랩에는 에어매시를 적용하여 편안한 착용감을 주도록 변경하였습니다. 무엇보다 이 부분은 큰 업그레이드라고 할 수 있는데, 이전의 설악의 패드는 피부에 닿으면 쓸림이 있었습니다. 스트랩 길이 조절은 라인락 방식으로 빠르게 조작이 가능합니다. 디자인적으로도 간결하게 정리된 모습이 좋아 보입니다. 무게는 52g으로 가볍습니다. 



케일은 시즌 컬렉션을 한 번에 발매하는 브랜드는 아니라서 최근에 출시된 F/W 아이템을 살펴보았습니다. 그동안 가지고 있던 볼더링 뿐 아니라 하이킹과 트레일 러닝 활동에 적합한 아이템들을 차분히 전개하는 모습입니다. 작은 용량의 배낭도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니 또한 기대가 되는군요.

Write
kangsai
Photo
손병재(@son_captain)
Tag
서비스 선택
댓글
profile image